버튼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지난 2017년 5월 10일 오전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자택을 나서며 ‘나라를 나라답게 든든한 우리 대통령 문재인’ 글자가 쓰인 액자를 받고 밝게 웃고 있다./연합뉴스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