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서울경제신문이 내놓은 부동산 전문 채널 ‘부랜드’의 첫 정규편성 ‘그 남자, 그 여자의 집’ 출연자 박인우(왼쪽부터)씨와 이주리씨, 감정평가사 ‘박감사’ 박은정씨./양문숙 기자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