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13일 경기도 양평군 하이패밀리 안데르센 공원묘원에 양부모의 학대로 생후 16개월 만에 숨진 정인양을 추모하며 시민들이 두고 간 선물과 메시지 등이 놓여 있다. 서울남부지법 형사13부는 이날 아동학대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아동학대치사)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양모 장모씨의 첫 공판을 연다. /연합뉴스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