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3차 대유행이 진정국면에 들어섰지만, 24일 대전에서 IEM 국제학교에서 대규모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등 밀집된 시설과 직장에서 확진자가 다시 늘어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 논의에 변수가 생겼다. 집단 감염이 생기면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가능성이 커 300명대 중반까지 떨어졌던 1주간 하루평균 지역 발생 확진자도 다시 늘어날 것으로 보여 이번 주 초 논의하기로 한 2.5단계에서 2단계로의 거리두기 하향 결정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코로나19 확진자가 437명을 기록한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서 직장인들이 점심시간을 맞이해 대거 이동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