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새해 미국 증시 개장일인 4일(현지시간)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주가가 최고치를 경신했다. 테슬라는 이날 뉴욕 증시에서 작년 4분기 실적 호조에 힘입어 전장보다 3.4% 오른 729.77달러(79만1,800원)로 장을 마감했다. 사진은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작년 9월 독일 베를린 남동부 그륀하이데의 테슬라 공장 신축 현장에서 취재진과 문답하는 모습 /연합뉴스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