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송영길 "이해찬, 김진표? 우리 당에 사람이 그렇게 없나"

민주당 전당대회 정견 발표

"새 술은 새 부대에" 세대 교체 강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가 25일 오후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전국대의원대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는 25일 이해찬·김진표 후보를 겨냥해 “우리 당에 그렇게 사람이 없냐”면서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송 후보는 이날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에서 정견 발표를 통해 “이해찬·김진표 후보를 둘러싼 당내 계파 갈등이 심하다”면서 “계보와 세력 없이 오로지 당원만 믿고 나왔다”고 강조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께서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롭다는데 과연 민주당이 그렇다고 보냐”면서 “당 대표가 되면 기회조차 배제되는 당원이 없도록 투명하고 공정하게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송영길은 21대 총선의 필승카드”라면서 “한국 정치의 새로운 시대가 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관련기사

하정연 기자
ellenah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