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이해찬, 당권 경쟁자 김진표·송영길에 당직 위촉

김진표 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

송영길 동북아평화협력특위원장

신임 사무총장에 윤호중 의원 임명

김진표 의원/연합뉴스


송영길 의원/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 대표의 당직 인선이 마무리 단계에 들어섰다.

이 대표는 5일 전당대회 당 대표 경선에서 겨뤘던 김진표(4선)의원과 송영길(4선)의원을 각각 국가경제자문회의 의장과 동북아평화협력특위 위원장에 위촉했다. 아울러 재정위원장에는 송현섭 전 최고위원, 제1사무부총장은 재선인 김경협 의원, 제2사무부총장은 초선인 소병훈 의원, 3사무부총장은 김현 전 의원 등을 임명했다. 전략기획위원장에는 강훈식 의원이 임명됐고, 홍보소통위원장에는 권칠승 의원이, 교육연수원장에 황희 의원이 맡았다. 송기헌 법률위원장은 유임됐다.

앞서 각각 신임 사무총장과 정책위 수석 부의장에 내정된 윤호중·한정애 의원도 임명됐다. 민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에서 이같은 내용의 인선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한편, 지명직 최고위원 2자리 가운데 노동계 몫은 이수진 민주당 전국노동위원장, 지방자치단체 배려 몫은 인천 부평구청장 출신의 홍미영 전 의원이 추천됐지만 이날 최고위 의결안에는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송종호 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