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공식] ‘리얼대세’ 김경남,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출연확정

2018년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시작으로 MBC ‘이리와 안아줘’, SBS ‘여우각시별’로 활약하며 꽉 찬 한 해를 보낸 ‘리얼 대세’ 김경남이 차기작 MBC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극본 김반디, 연출 박원국)에 캐스팅되며 2019년에도 무서운 활약을 이어간다.



김경남 소속사 제이알이엔티는 1월 9일 김경남이 MBC가 2019년 봄 선보일 새 월화미니시리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조진갑(김동욱 분)의 비밀수사관이 되는 과거 제자 ‘천덕구’ 역할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복지부동 무사안일을 최우선으로 하는 공무원이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임명된 후 사회의 악덕 ‘갑’들을 응징하는 이야기를 다룬 사회 풍자 드라마. ‘앵그리 맘’을 통해 한국 교육의 현실을 날카롭게 짚어냈던 김반디 작가가 집필을 맡고, ‘드라마 페스티벌-터닝 포인트’와 ‘군주-가면의 주인’을 연출했던 박원국 PD가 연출을 맡았다.



김경남은 카리스마와 의리를 겸비한 뒷골목 해결사 ‘천덕구’ 역을 맡아 조진갑(김동욱 분)과 함께 극의 한 축을 이룬다. 학창 시절 스승이었던 조진갑과 10년 만에 재회한 천덕구는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조진갑의 비밀 수사관이 되어 세상의 무수한 갑질과 용감하게 함께 맞서는 모습을 보일 예정. 지난 해 MBC ‘이리와 안아줘’로 2018 MBC 연기대상 신인상 수상, SBS ‘여우각시별’로 2018 SBS 연기대상 조연상에 노미네이트 되는 쾌거를 이루며 연기력과 매력을 겸비한 이견 없는 ‘대세 배우’임을 입증한 김경남이 2019년 새로운 캐릭터로 펼쳐보일 무서운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김경남의 출연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갑’들을 향한 ‘을’들의 통쾌한 반격에 액션과 코미디를 더한 유쾌한 드라마로 시청자들에게 카타르시스를 전달할 예정으로 2019년 봄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