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현장] ‘원어스’ 환웅·건희 “‘프듀’ 데뷔한 친구들...솔직히 부러웠다”

신예 보이그룹 원어스(ONEUS)가 ‘프로듀스 101 시즌2’ 이후 약 2년 만에 데뷔한 소감을 밝혔다.

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원어스(ONEUS) 첫 번째 데뷔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RBW의 첫 보이그룹 원어스(ONEUS)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 2’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이건희, 여환웅과 JTBC ‘믹스나인’을 통해 주목받았던 서호(이건민), 레이븐(김영조)를 비롯해 이도, 시온이 소속된 6인조 보이그룹이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한 환웅은 이날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했던 친구들이 먼저 데뷔를 하는 것을 보며 부러운 점이 없었다면 거짓말인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여러 프로젝트를 통해서 부족한 점을 보완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건희 역시 “2년 전 프로그램을 마치고 활동하는 친구들이 부러웠다. 하지만 함께 연습했던 친구들이 고민하고 열심히 하는 모습을 지켜봤는데, 막상 데뷔를 하니까 제가 더 뿌듯하더라”며 친구들의 데뷔를 진심으로 축하했다.

건희는 친구들의 깜짝 축하도 귀띔했다. “동한, 준우 등 ‘프듀2’ 98라인이 팬콘서트를 보러온다. ”고 말한 것. 그는 “항상 데뷔를 한다고 먼저 말하지 않았는데, 미리 알아주고 연락준 친구들에게 고맙다는 이야기를 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원어스는 오늘(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를 공개하며, 오후 8시 데뷔 콘서트 ‘MASTERPIECE’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한다.

관련기사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