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피플

최근 1년 트위터서 최다 언급된 항일애국지사는 백범


지난 1년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항일애국지사는 백범 김구 (사진)선생인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터 코리아는 광복 70주년을 맞아 지난해 8월부터 1년간 항일애국지사들의 이름을 언급한 트윗 분석 결과를 12일 내놓았다.


김구 선생은 이 기간 총 10만4,134건의 트윗에 언급돼 가장 많이 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함께 언급된 주요 연관어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일본군, 반민특위 등 독립운동과 관련된 단어였다. 김구 선생과 관련한 역사적 사실을 알리는 내용이 많았다는 뜻이다. 특히 최근에는 김구 선생의 모친인 곽낙원 여사가 아들에게 남긴 당부나 대한민국 임시정부에서 민족의 처단 대상으로 공표한 ‘칠가살’ 관련 내용이 트윗되며 누리꾼들의 주목을 받았다.

김구 선생의 뒤를 이어 많이 언급된 항일애국지사는 총 9만6,270건을 기록한 안중근 의사로 조사됐다.

그와 관련해 가장 자주 언급된 내용은 보물 제569호로 지정되기도 한 안중근의사유묵에 담긴 ‘위국헌신 군인본분’(爲國獻身 軍人本分)이라는 문구였다. 이는 안중근 의사가 1910년 여순 감옥에서 쓴 글씨로 ‘나라를 위해 몸을 바치는 것이 군인의 본분이다’라는 뜻이다.

이 밖에 유관순 열사(4만2,644건), 윤봉길 의사(2만8,457건), 만해 한용운 선생(2만2,532건) 등 주요 항일애국지사들에 관한 트윗도 활발하게 퍼졌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