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대만 동성혼 법제화 첫날...예상 뛰어넘는 526쌍 등록

여성커플 341건, 남성커플 185건

결혼등기를 마치고 활짝 웃고 있는 대만의 동성 커플들. /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 최초로 동성 간 결혼을 법제화한 대만에서 24일 하루 예상보다 많은 526쌍의 ‘동성 부부’가 결혼 등기를 마쳤다.

25일 대만 중앙통신사에 따르면 대만 내정부는 동성 간 결혼등기를 받기 시작한 전날 전역에서 총 526건의 동성 간 결혼 등기가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여성 커플 간 결혼 등기는 341건, 남성 커플 간 결혼 등기는 185건이었다.

관련기사



지역별로는 신베이시가 117건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는 타이베이시(95건)·가오슝시(72건)·타이중시(65건)·타이난시(39건)·타오위안시(36건) 등 순이었다. 대부분 동성 결혼 등기는 대만인들 간에 이뤄졌지만 15건은 대만 시민과 외국 국적자 간에 이뤄졌다.

대만 국회는 지난 17일 아시아 최초로 동성 간 결혼을 법제화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고,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이 22일 이 법안에 서명함으로써 법제화 절차가 완료됐다.
/김창영기자 kcy@sedaily.com
나윤석 기자
nagij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