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IAEA 美 대사 “北, 안전·번영 얻는 유일한 길은 WMD·탄도미사일 폐기”

재키 월코트 국제원자력기구(IAEA) 주재 미국대사는 11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린 IAEA 이사회에서 “북한이 안전과 번영을 얻는 유일한 길은 WMD와 탄도미사일을 폐기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월코트 대사는 이날 이사히에서 미국과 북한이 협상을 재개할 준비가 돼 있다는 점도 언급했다. 그는 “북한과의 건설적인 협상에 관여할 준비는 돼 있지만, 북한에 국제적인 의무와 약속을 준수할 것을 요구하는 우리의 집단적인 요구가 흔들리지는 않을 것”이라며 “북한 체제를 향한 압박 의지에도 흔들림은 없다”고 덧붙였다.


박성규 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