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이슈

명절 동안 받은 스트레스, 굿나잇 월야로 날리자

  • 김동호 기자
  • 2019-09-12 10:00:01
  • 사회이슈
명절 동안 받은 스트레스, 굿나잇 월야로 날리자

명절이 되면 가깝고도 먼 친인척들에게 갖은 공격을 받게 된다. 물론 요즘에는 이런 분위기가 점점 사라지고 있으나, 아직까지 명절이라는 것을 반기지 않고 피하고 싶어하는 이들이 많다. 그 정도로 연휴 내내 시달리는 경우가 많은 것이다.

취업 준비생은 일을 언제 하냐 잔소리를 듣고, 며느리들은 제사상 차리기며 어른들 대접에 설거지까지 쉴 틈이 없는 게 현실이다. 또한 직장을 다닌다 해도 연봉에 전월세 등에 대한 질문에 시달리기도 하고 결혼, 출산 등에 대한 스트레스에 시달리기도 한다.

이렇듯 다양한 명절 스트레스로 인해 잠도 못 자고 몸이 경직되며, 늘 짜증이 가득한 상태라면, ‘굿나잇 월야’를 복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월야에는 스트레스 케어에 도움이 되는 테아닌, 천연 수면제라 일컬어지는 감태가 함유되어 있다.

테아닌은 녹차에 들어있는 아미노산의 일종으로, 뇌의 알파파 분비를 증가시켜 각종 스트레스로 인해 신체가 긴장되고, 심리적으로 압박감이 심한 상태를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는 이미 논문으로도 밝혀졌으며, 굿나잇 월야의 테아닌도 인체적용시험 및 대조군 실험 등을 거친 성분이다.

알파파라는 것은 집중력이 높고 편안한 상태에서 많이 나오는 뇌파인데, 테아닌이라는 성분은 알파파를 증가시켜 정서적 안정감과 숙면을 취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준다. 몸과 마음이 모두 안정화되면 양질의 수면을 취하기 쉬우므로 평상시 불면증을 앓고 있는 이들에게도 굿나잇 월야가 도움이 된다.

굿나잇 월야에는 테아닌이 일일 섭취량을 모두 충족하는 200mg이 함유되어 있는데다, 우수건강기능식품제조업체인 ㈜유유헬스케어에서 제조한 건강기능식품이다. 테아닌 원료 자체가 식약처의 기능성 인증 원료인데다, 캐나다에서 스트레스 케어를 위한 테아닌 함유 음료를 판매하기도 할 만큼 안정성이 높아, 부담 없이 복용할 수 있다.

명절 증후군은 방치하면 연휴가 끝난 후의 생활에도 큰 지장을 초래하게 된다. 하루에 1회, 1캡슐만 복용해도 되고, 집중과 스트레스 케어가 필요하다면 1일 1회 한 캡슐 씩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섭취가 자유로우므로 필요한 시점에 복용하여 스트레스를 줄이고 안정적인 상태를 유지하는 게 바람직하다. 굿나잇 월야는 명절 증후군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을 위해 추석 기간 한정으로 최대 35%까지 할인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굿나잇 월야 대표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