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취임 후 첫 국회 방문…조국 민주·정의당 예방

검찰개혁 의지 밝히고 협조 구할듯
한국·바른미래당은 예방 거절

조국, 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당, 정의당, 국회, 예방

취임 후 첫 국회 방문…조국 민주·정의당 예방
조국 법무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전자증권제도 시행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하고 있다./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7일 취임 후 처음으로 국회를 찾아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을 차례로 예방한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방문하지 않을 예정이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이인영 원내대표를 각각 만난다. 조 장관은 검찰개혁 실천의 의지를 밝히고 여당에 협조를 구할 것으로 보인다.

오후에는 정의당 심상정 대표를 방문한다. 정의당은 검찰개혁 노력에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당부해온 만큼 장관직 수행을 지원한다는 뜻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조 장관 측은 한국당과 바른미래당에도 예방 일정 조율을 위해 연락을 취했으나 사실상 예방을 거절당했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 관계자는 “아직 대표에게 보고를 하지 않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관계자는 “당대표 비서실을 통해 연락이 왔으나 예방을 거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인엽기자 insid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