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스타트업 투자 트렌드, 여기서" 와디즈, 원테이블 개최

이달 26일 서울 강남 비어룸

주제는 '눈과 입으로 경험하는 독창적 문화'

지난 7월 25일 서울 강남 어퍼웨스트에서 열린 원테이블 행사에서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 프로젝트로 펀딩에 성공한 김승한(가운데) 콘텐츠아이디 대표가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와디즈


와디즈가 스타트업 투자 트렌드를 주제로 투자자를 위한 네트워킹 행사를 주최한다.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는 이달 26일 유망 스타트업 대표와 다양한 배경과 관심사를 지닌 투자자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프라이빗 네트워킹 모임 ‘원테이블’을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3월 처음 시작된 원테이블 행사는 와디즈 유료 멤버십 W9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프라이빗 네트워킹 모임으로 올해 네번째 열리는 이번 행사는 최초로 일반고객에게도 오픈해 선착순으로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행사는 서울 강남 비어룸에서 ‘눈과 입으로 경험하는 독창적 문화’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참석자로는 앤드류 그린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 공동대표와 국내 주요 전시를 총괄해 온 이태근 마이아트뮤지엄 관장이 참석해 수제 맥주와 전시 문화에 대한 폭넓은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관련기사



김지훈 와디즈 이사는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이해를 돕고 네트워킹 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는 차원에서 일반 투자자에게도 특별히 문을 열게 됐다”며 “평상시 만나기 어려운 스타트업 대표를 비롯해 다양한 배경을 지닌 투자자들이 한 테이블에 앉아 맥주와 함께 담소를 나누며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직접적인 인사이트를 발견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원테이블 행사 참석을 희망하는 참가자는 와디즈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신청하면 된다.


이수민 기자
noenem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