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中 텐센트·징동닷컴… 투자기업 찾아 서울행

17~18일 중국투자협력의 날 개최

지난해 중국에서 열린 ‘제3회 중국투자협력의 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제공=서울시


텐센트와 징동닷컴 등 이름난 중국 기업 40여곳이 유망 기업을 찾아 서울을 찾는다.

서울시는 중국 기업의 투자 유치나 중국 진출을 원하는 창업·중소기업을 위한 ‘제4회 중국투자협력의 날’ 행사를 오는 17∼18일 양일간 웨스틴조선호텔 서울 등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중국투자협력의 날’ 행사는 2016년부터 매년 개최해온 행사다. 2017년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이슈로 당시 경색 국면에 있던 한중 관계에도 불구하고 서울시 자매도시인 베이징시와 적극 협력해 서울기업의 중국인투자 유치를 이뤄낸 바 있다.

서울시는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위해 경쟁력 있는 혁신기술로 외국투자가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참가기업 선정, 혁신기술이라면 과감하게 투자하는 최적의 중국 기업 발굴, 최고의 결과를 창출할 수 있는 전문인력 지원이라는 전략을 바탕으로 올해 행사를 준비해왔다.

행사에는 중국 기업의 선호도와 보유 기술력 등에서 경쟁력을 갖춘 서울 소재 20개 기업이 참가한다. 서울과 중국 기업들이 참가하는 혁신기술 피칭(소개) 대회, 1대1 투자상담회, 서울시 투자설명회 등이 17일 열린다. 18일에는 전날 행사에서 서로 논의가 잘 이뤄진 서울과 중국 기업이 서울 기업의 현장을 방문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최판규 서울시 투자창업과장은 “중국투자협력의 날 행사는 그동안 중국에서 개최했는데 이번에는 서울에서 진행한다”며 “서울과 중국이 경제 분야에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되고 서울기업과 중국 기업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욱 기자
myk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