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이동걸 “아시아나 분리매각 어렵다”

국회 종합감사 답변
"혹시 우선협상대상자-매각주체 검토할 순 있지만 매각 과정 중 방침 변경 힘들어"

이동걸 “아시아나 분리매각 어렵다”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의 모습. /사진제공=KDB산업은행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이 아시아나항공 분리매각에 대해 어렵다는 뜻을 밝혔다.


이 회장은 21일 국회 정무위 국정감사에서 성일종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숏리스트를 완성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는 과정 중에 있어서 (분리매각은) 늦었다”고 답했다. 그는 “혹시 우선협상대상자와 매각 주체가 검토는 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매각 과정 중에 방침을 변경하는 것은 힘든 측면이 있다”고 말했다.

성 의원은 “매각하는 것의 덩어리가 커지면 매수자가 적을 수 있다”며 “검토를 해서 앞으로 어떻게 할 것인지 전달해달라”고 덧붙였다.

/이태규기자 classic@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화제집중]

ad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