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김승현, ‘알토란 작가’ 고은정과 비밀열애→내년 1월 결혼 계획

배우 김승현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예비신비 고은정과의 비밀열애 뒷 이야기를 털어놨다. 그는 사기로 연애를 시작하게 됐다고 털어놔 관심을 집중시켰다.

/사진=mbc


6일 방송된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에 출연한 김승현은 여자친구와 사귀게 된 계기를 털어놓았다. 사적인 술자리를 가졌다는 두 사람은 MBN ‘알토란’ 프로그램의 방향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술에 많이 취해 기억을 잃었다고 전했다.




다음 날 기억을 못 하는 여자친구에게 그는 “어제 기억 못 해요? 6월 1일부터 우리 정식으로 만나기로 했잖아요!”라며 돌직구 고백을 했다. 그렇게 비밀 연애를 시작했다는 그는 “같은 일터에서 만나는 게 조심스럽다”라며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날 김승현은 “열애 기사가 나간 후 예비 신부에게 너무 미안했던” 심경도 밝혔다. 기사를 접한 주변 사람들이 ‘왜 말 안 했느냐’ ‘왜 숨겼느냐’ 등이라고 말해서 그 친구가 억울함에 울더라”라고 말했다.

한편, 김승현은 최근 MBN ‘알토란’ 작가 고은정 씨와의 열애를 인정하고 내년 1월 결혼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최주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최주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