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아시아나항공 매각 우선협상대상자에 HDC현산-미래에셋 컨소시엄 선정

아시아나항공 우선협상대상자 발표를 앞둔 12일 서울 용산구 HDC현대산업개발 본사에서 직원들이 스마트폰으로 뉴스를 보고 있다./권욱기자




아시아나항공 매각 우선협상대상자에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아시아나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은 12일 오전 이사회를 열어 아시아나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HDC현산-미래에셋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HDC현산-미래에셋 컨소시엄은 아시아나 매각 본입찰에 참여한 3개 컨소시엄 가운데 가장 많은 2조4,000억~2조5,000억원 정도를 써낸 것으로 알려져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이 유력한 상황이었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현산 컨소시엄을 비롯한 2개 입찰 참여자가 항공법이 정한 항공운송사업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했다.
/박한신 기자 hspark@sedaily.com

관련기사

박한신 기자
hs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