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배철수, 19일 MBC 문재인 대통령 '대국민 대화' 진행 맡는다

문재인 대통령, 배철수 /사진=연합뉴스, MBC


가수 배철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대국민 대화 진행자로 낙점됐다.

MBC TV는 19일 오후 8시부터 100분간 생방송 하는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 진행자로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진행하는 배철수를, 보조 MC로는 박연경·허일후 아나운서를 배치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배철수는 1990년부터 현재까지 MBC FM4U(91.9㎒)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진행한 베테랑 MC로 친숙하다.

문 대통령이 생방송에서 정책 관련 질의응답을 하는 것은 5월 9일 KBS 특집대담 ‘대통령에게 묻는다’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MBC는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를 공개회의인 타운홀(town hall) 방식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300명의 국민 패널을 공개 모집할 예정이며, 참여를 원하는 국민은 11월 10일부터 16일까지 MBC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MBC는 “정치와 남북 관계, 검찰개혁 같은 질문부터 일자리와 집값, 직장 이야기, 아이 교육, 노후 문제 등에 이르기까지 대통령에게 묻고 싶은 모든 것이 주제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생방송 참여 신청이 어려울 경우 동영상에 하고 싶은 말을 담아 보내면 방송에 소개될 수 있다. 생방송 도중에는 온라인을 통한 즉석 질문도 소개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