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조여정, 여우주연상 수상.."전혀 기대도 안했다. 정말 감사하다"

배우 조여정이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사진=양문숙 기자


지난 21일 조여정은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무대에 올라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고 눈물을 흘렸다.



조여정은 “여우주연상 부문은 저만 ‘기생충’이 받을 줄 몰랐던 것 같다. 이 부문은 제가 정말 받을 줄 몰랐다”며 작품을 했을 때 배우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캐릭터 하고 사랑을 받게 되는 캐릭터는 다른 것 같다. ‘기생충’의 연교는 제가 많이 많이 사랑했다“고 말하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어 ”영화 기생충이 많은 사랑을 받아서 비현실적이라 생각했었다. 그래서 수상도 전혀 기대를 하지 않았다“며 ”봉준호 감독님 정말 감사하다. 늘 기다렸던 캐릭터였다“며 ”‘기생충’ 가족들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여정은 ”어느 순간 연기를 제가 짝사랑 하는 존재라고 받아들였다. 언제라도 버림 받을 수 있다는 마음이었다. 그리고 절대 그 사랑이 이뤄질 수 없다 생각했는데, 그게 제 원동력이 된 것 같기도 하다“며 ”앞으로도 묵묵히 걸어가 보겠다. 지금처럼 씩씩하게 잘 열심히 짝사랑하겠다“고 소감을 마무리했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