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1박 2일', 첫 촬영지 단양의 풍경이 담긴 티저 공개...또 한번 전국을 “1박~2일”

돌아온 ‘1박 2일 시즌4’가 소개할 아름다운 대한민국의 풍경이 담긴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사진=KBS 2TV_1박2일 시즌4


오는 12월 8일(일) 저녁 6시 30분에 첫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가 첫 촬영지인 단양을 필두로 전국을 다시 누비며 펼칠 특별한 여정이 기대되는 티저 영상을 KBS 공식 홈페이지와 주요포털을 통해 선보였다.



이번 티저 영상에는 초록빛 싱그러움이 만연한 담양 죽녹원과 석양을 품은 인천 대이작도 등 우리 곁으로 다시 돌아온 ‘1박 2일’이 그려낼 황홀한 풍경이 담겨 눈길을 끌고 있다. 여기에 시즌4의 첫 촬영이 진행된 충북 단양과 6명의 출연진이 어우러진 장면도 함께 공개됐다. 가슴 두근대게 만드는 멋진 자연과 멤버들의 모습은 그동안 ‘1박 2일’이 시청자들에게 선사했던 감동을 이번 시즌4에서도 고스란히 느끼게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눈에 띄는 점은 티저 속 장소들이 12년이란 ‘1박 2일’의 여행을 통해 대한민국의 대표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한 곳이라는 것이다. 그동안 ‘1박 2일’이 채굴되지 않았던 원석 같은 장소들을 ‘사람과 자연의 만남’이란 ‘1박 2일’만의 특별함으로 부각시켰다는 것을 느끼게 하는 부분이다.

실제 ‘1박 2일’은 국내 관광 확산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바탕으로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가 관광진흥 유공자에게 수여하는 대통령표창을 수상하기도 하는 등 그 가치를 꾸준히 인정받아 왔다.

여기에 연정훈, 김종민, 문세윤, 김선호, 딘딘, 라비 6명 멤버들의 우렁찬 “1박~2일!” 목소리가 담긴 모습까지 함께 공개돼 기대감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단양을 시작으로 대한민국 방방곡곡을 누빌 ‘1박 2일 시즌4’의 행보에 큰 관심이 모아진다.

또 한번 전국을 “1박~2일!”이란 구호로 물들일 돌아온 국민 예능 ‘1박 2일 시즌4’는 오는 12월 8일(일) 저녁 6시 30분에 시청자를 찾아간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최재경 기자
cjk01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