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아모레 장녀 서민정, 19일 신라호텔서 결혼한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 장녀 서민정 씨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의 큰딸 서민정 씨가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장남 홍정환 씨와 19일 결혼식을 연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서 씨와 홍 씨는 지난 6월 약혼식을 올린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진행한다.

관련기사



결혼식엔 아모레퍼시픽 그룹 일가와 보광창업투자 관계자가 참석한다. 지난 6월 두 사람의 약혼식에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을 비롯해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 호텔신라 사장 등은 홍 씨와 고종사촌 관계다. 아모레 관계자는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며 양가 부모와 직계 가족, 신랑신부 지인만 참석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서 씨는 미국 코넬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글로벌 컨설팅 회사 베인앤컴퍼니에서 일했다. 2017년 아모레퍼시픽에 경력사원으로 입사해 일하다 중국에서 경영학석사 과정을 마쳤다. 지난해 10월 아모레퍼시픽에 재입사한 서씨는 현재 아모레퍼시픽 뷰티영업전략팀 과장으로 일하고 있다.


박형윤 기자
mani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