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동향

이번 설에는 집에서 호텔을 즐긴다…신세계百, 호텔 협업 상품 대폭 늘려

조선호텔·JW메리어트와 단독 상품 출시

신세계백화점이 JW메리어트와 협업해 단독으로 선보이는 호텔 바디케어와 디퓨져/사진 제공=신세계백화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설은 집에서 보내는 대신 특별한 선물로 마음을 전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 특히 호텔 협업 상품 등 프리미엄 제품을 찾는 수요가 늘고 있어 주목된다.

28일 신세계(004170)백화점에 따르면 지난해 추석 선물 세트 실적을 분석한 결과 조선호텔 협업 제품 매출이 전년 추석 대비 38.0% 신장하며 명절 주요 선물 세트인 한우(16.9%)나 건강(31.6%) 관련 상품들의 신장률을 훌쩍 뛰어넘었다.



또 지난해부터 ‘집콕’ 명절이 확산하면서 ‘명품 한우 채끝 스테이크 세트’, ‘청정 목장 한우 앤 트러플 시즈닝 세트’ 등 호텔 레스토랑의 맛을 그대로 옮긴 프리미엄 세트와 ‘조선호텔 전복장’ 등 이색 선물이 각각 37.3%와 54.8%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이에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설에는 지난해보다 특급호텔 선물 세트를 20% 늘렸다. 특히 올해에는 조선호텔 외에도 JW메리어트 호텔과 손잡고 단독 상품을 출시했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JW메리어트의 호텔 바디 케어와 디퓨져는 실제 호텔에서 쓰는 상품이다.

특급호텔 레스토랑 본연의 맛을 살린 한 끼 식사와 디저트 상품도 마련했다. 신세계와 JW메리어트가 준비한 ‘이탈리안 파스타 앤 소스 세트’는 명품 파스타면, 최상급 올리브 오일과 각종 소스들로 구성해 호텔 레스토랑 메뉴를 집에서도 쉽게 만들 수 있도록 했다. 또 프로마쥬 무스 케이크, 초콜릿 등 JW메리어트 총괄 파티시에가 만든 수제 케이크와 초콜릿도 판매한다.

최원준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올 설에는 특별한 명절 선물을 찾는 수요로 특급호텔 협업 세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며 “고객의 소비 트렌드와 부합하는 맞춤형 상품을 적극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생활산업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