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삼성 스마트 가전요? 카카오i로 작동하면 세상 간편”

삼성전자, 카카오엔터와 손잡고 스마트싱스 확장나서

“양사 AI 기술 노하우 바탕 긴밀 협력”

삼성전자 모델이 수원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프리미엄하우스에서 삼성 공기청정기 '비스포크 큐브 에어'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스마트 스피커 '미니헥사', '미니링크' 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005930)가 스마트홈 사업강화를 위해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전략적 협력 관계를 맺는다. 삼성전자가 스마트홈 비즈니스를 위해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손잡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번 양 사의 협력은 삼성전자의 주요 스마트 가전제품을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와 연동하는 것이 핵심이다. 소비자들은 카카오 i가 탑재된 헤이카카오 애플리케이션이나 카카오홈 앱, 스마트 스피커인 ‘카카오미니’, ‘미니헥사’, ‘미니링크’ 등을 통해 삼성 스마트싱스(SmartThings)에 연결된 가전 제품을 작동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스마트 스피커를 통해 “헤이 카카오, ‘건조기 AI 맞춤’ 코스 실행해줘”와 같은 음성 명령을 내리거나,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챗봇 대화를 통해 가전 제품을 작동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세탁기의 세탁 종료 시점이나 공기청정기의 필터 수명 정보 등을 ‘알림’ 기능을 통해 전송 받을 수 있어 한층 편리한 스마트홈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카카오 i 플랫폼과 연동할 수 있는 삼성전자 제품은 세탁기·건조기·공기청정기·로봇청소기 등 4가지이며, 올 상반기 내 에어컨·에어드레서·식기세척기 등 지원 제품을 추가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생활가전 제품을 출시하는 한편 스마트싱스 앱과 연동해 제품을 제어? 관리하고, 소비자의 사용 패턴과 주변 환경에 최적화한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여왔다. 아마존 알렉사, 구글 어시스턴트 등과도 협력해 스마트홈 비즈니스를 확장해 오던 중이다. 삼성전자는 향후 다양한 분야의 파트너사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스마트싱스 생태계를 키워나간다는 방침이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카카오와의 협력을 통해 삼성전자의 가전 제품 소비자들은 한층 편리한 스마트홈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양사가 쌓아 온 AI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비자들이 새로운 가치를 체험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수민 기자 noenemy@sedaily.com


이수민 기자
noenem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