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ICT

한컴위드, 크레센도에 130억 원 투자 유치


한컴위드는 글로벌 사모펀드 크레센도 에쿼티 파트너스(이하 크레센도)로부터 13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4일 밝혔다.




크레센도는 글로벌 전자결제서비스업체인 페이팔(PayPal)의 창업자 피터 틸(Peter Thiel)이 출자해 지난 2012년 설립한 사모펀드다. 한국 중소·중견기업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크레센도가 운용하는 투자목적회사 가제트홀딩스 유한회사 및 리벤델을 통해서 진행한다. 크레센도는 앞서 지난 2017년 한글과컴퓨터에 500억 원을 투자한 바 있다.

관련기사



한컴위드 관계자는 “이번 크레센도의 투자를 통해 미래신성장동력으로 추진 중인 디지털 금융, 드론 등 주요 신사업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윤민혁 기자 beherenow@sedaily.com


윤민혁 기자
beherenow@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