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美 백악관 "北, 비핵화의 길로 이어진다면 외교 고려할 준비돼"

/AFP연합뉴스




미국 백악관이 북한과 어떠한 형태의 외교에도 준비가 되어 있지만, 그 최종 결과는 비핵화여야 한다는 조 바이든 행정부의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관련기사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7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대한 미국의 대응 등과 관련한 질문에 “비핵화의 길로 이어진다면 북한과의 일정한 형태의 외교를 고려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사키 대변인은 "우리는 북한과 관련한 분명한 목표를 갖고 있다"면서 이는 한반도 비핵화라고 말했다.

한편 바이든 행정부는 북한의 지난 25일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 "북한이 긴장 고조를 선택한다면 그에 따른 대응이 있을 것"이라며 경고한 바 있다.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김민혁 기자
mineg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