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13일 '2019 서울포럼'을 맞아 응우옌 바 끄엉 베트남투자청 부청장을 비롯한 세계 석학들이 입국하고 있다./이호재 기자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