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 6만여 명이 정규직 전환과 처우개선을 요구하면서 총파업에 들어간 3일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앞에서 학교 급식을 담당하는 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소속 근로자들이 차별철폐 등을 촉구하는 결의 대회를 열고 있다./권욱기자 2019.07.03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