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스포츠

이종범의 ‘KIA 7번’ 영구 결번


KIA 타이거즈 등번호 7번은 영구 결번된다.


KIA는 지난달 31일 전격적으로 은퇴를 선언한 이종범(42ㆍ사진)이 영구결번 제안을 수용했다고 4일 밝혔다. KIA는 이종범이 김조호 단장과 이날 오전 면담한 뒤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구단 측의 은퇴식 제안도 받아들인 이종범은 플레잉코치직과 코치 연수 및 연봉 보전 제안은 고사했다.

이종범은 “구단이 은퇴식과 영구결번을 결정해 준다면 감사히 받겠다”며 “하지만 야구에 전념하느라 살피지 못했던 가족과 친구를 만나는 등 잠시 나만의 시간을 갖고 싶다”고 코치직 제안 거부 배경을 설명했다.

/온라인뉴스부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