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씨티은행, 다문화 청소년 방과후 학습지원 협약


하영구(왼쪽) 한국씨티은행장이 20일 서울 중구 명동 한국YWCA연합회에서 다문화 청소년을 위한 방과 후 학습지원 프로그램인 ‘다래교실’ 협약식을 체결하고 차경애 한국YWCA연합회장에게 기금 20만달러를 전달하고 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