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엔케이그룹 최현렬 회장/범한정기 대표이사 겸임

엔케이그룹(회장 최현렬)은 지난달 인수한 범한정기의 대표이사회장에 최회장이 겸임키로 하는 등 임원진에 대한 대폭적인 개편인사를 단행했다고 20일 밝혔다. 또 부회장에는 엔케이의 홍정권 그룹부회장이, 대표이사사장에는 최태현 엔케이전자통신사업본부장이 각각 겸직하도록 했다. 이밖의 인사내용은 다음과 같다.▲시계사업본부장(사장) 윤효용 ▲총괄관리담당이사 권용기 ▲시계사업본부 관리담당상무 장성하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