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크리스탈, 슈퍼박테리아 치료제 미국 특허 획득

크리스탈지노믹스는 유럽에서 임상1상을 종료한 슈퍼박테리아 박멸 신약후보(개발코드명 CG400549)에 대한 미국 특허를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지난 2006년 10월 출원된 것으로 향후 미국에서 2026년 10월 10일까지 특허의 독점적 권리를 보장받게 된다. 크리스탈지노믹스 관계자는 “슈퍼박테리아 신약후보의 특허출원은 미국 이외에도 유럽, 일본, 중국, 캐나다, 인도 등 전세계 주요 의약시장에 출원되어 있으며 이번에 미국에서 가장 먼저 특허등록이 완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영국, 독일, 프랑스 등 유럽 30개국과 캐나다, 인도 등에서도 곧 특허등록이 완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특허는 사람에게는 없고 박테리아에만 존재하는 특정 질환단백질을 무력화시켜 슈퍼박테리아를 박멸하는 치료제의 특허로 현재 사용되고 있는 기존의 항생제와는 전혀 다른 작용기작을 나타내는 새로운 항생제 후보로 내성 발현이 기존의 항생제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매우 낮다. 현재 크리스탈지노믹스는 이 신약후보의 임상 1상 후기시험을 유럽에서 마무리 중이며 최종 보고서 수령을 대기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