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하나금융, 연차 수당 줄여 정규직 200명 추가 채용

하나금융그룹은 노사합의로 4월부터 그룹사 전직원이 연차 휴가를 적극 사용해 재원을 마련, 올해 정규직원 200여명을 추가 채용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하나금융이 이번에 도입한 '리프레시 휴가제'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법정휴가(연차 휴가)를 사용해 미사용시 회사가 지급했던 현금 수당 비용을 절감해주는 것이다. 하나금융은 임직원들이 매년 연차 휴가를 10일 이상 쓰도록 독려해 신규 직원 채용을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