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휴즈 GM수석부사장 21일 방한

루 휴즈 부사장은 이번 방한 기간에 채권단, 금감위 관계자들과 만나 대우차 입찰과 관련한 현황을 파악하고 GM의 대우차 인수에 대한 의지를 다시 한번 밝힐 예정이다.이기섭 GM 코리아 상무는 『GM은 그동안 대우차 인수에 대한 입장을 거듭 밝혔기 때문에 휴즈 부사장이 새로운 카드를 들고 올 가능성은 없다』며 『한국에서 진행되고 있는 대우차 입찰 일정 등 현황을 점검하는 게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김기성기자BSTAR@SED.CO.KR

관련기사



김기성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