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금융일반

증권사들은 "단기과열"

16일 긴급 사장단 회의…대책마련 나서

증권사들이 현재의 국내 증시가 단기 과열상태라고 판단, 스스로 과열을 진정시키기 위한 방안 마련에 나선다. 한국증권업협회는 최근 주가가 단기 급등함에 따라 무분별한 투자가 나타나는 등 불안정성이 커지고 있어 16일 오후2시 대회의실에서 긴급 증권사 사장단 회의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협회는 “이달 들어서만 코스피지수가 200포인트 이상 급등하는 등 단기 과열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시장의 안정적 성장을 위한 증권업계의 공동 대응방안이 논의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이번 회의에서는 무분별한 자금유입으로 인한 투자자 손실을 막기 위해 고객을 상대로 한 창구지도를 강화하는 방안 등이 검토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