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노대통령 "인천에 국립대 설립 적극검토"

노무현 대통령은 8일 “인천에 국립대학교가 없는 것은 합리적이지 않다”며 인천 국립대 설립문제를 적극 검토하겠다는 입장을밝혔다. 노 대통령은 이날 인천 지역 혁신발전 5개년계획 토론회에 참석해 “원론적으로는 교육인적자원부 장관 소관으로 대통령이 정치적 결단을 할 문제는 아니나 대통령도 사리는 얘기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노 대통령은 특히 “인천과 울산 두 군데는 막대한 인구를 갖고 있고 경제적 여건에서도 그만한 교육수요가 있음에도 일반적으로 대학 숫자가 많지 않고 국립대가 없다”며 “이는 합리적이지 않다”고 밝혔다. 구동본기자 dbkoo@sed.co.kr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