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벨­나이넥스사 합병/미 연방통신위 승인

【워싱턴=연합】 미 지역전화망 업체인 벨 애틀랜틱사와 나이넥스사가 경쟁업체 참여를 인정하는 조건으로 곧 합병계획을 실행에 옮길 수 있을 것이라고 미연방통신위원회(FCC)의 관계자가 20일 밝혔다. FCC는 이에따라 이들 거대 전화회사의 합병이 독과점과 불공정거래를 촉진할 우려가 있다는 기존의 입장을 재검토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