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보험사 계열대출 엄격 감시

IMF체제 출범에 따라 보험사의 자기계열사에 대한 직접 대출은 물론 다른 금융기관을 통한 우회대출이 원천 봉쇄된다. 이에 따라 이른바 브릿지 론 형식을 통한 자기계열 그룹사에 대한 보험사의 변칙 대출이 크게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 보험감독원은 16일 IMF구제금융 실시에 따라 회계·결산과 자산운용의 투명성이 요구된다고 판단, 자산운용 동향을 매 5일 단위로 보고하라고 45개 전보험사에 지시했다.<권홍우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