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레알 마드리드 총감독에 伊출신 명장 사키

스페인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초호화군단 레알 마드리드는 총감독에 이탈리아대표팀 감독 출신의 명장 아리고 사키를 선임했다. '마르카', 'AS' 등 스페인 일간지들은 21일(한국시간) 사키 총감독 내정자가 플로렌티노 페레스 구단주와의 회동을 통해 구체적인 조건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사키 총감독은 가르시아 레몬 감독의 역할을 도와주는 조언자로 새 선수를 발굴하고 관리하는 팀 매니저 역할을 맡는다. 사키는 이탈리아 세리에A 명문 AC 밀란 감독으로 89, 90년 챔피언스리그 연속우승을 이끌었고 94년 미국월드컵에서 이탈리아대표팀을 이끌고 준우승을 차지했다. (마드리드=연합뉴스) 황수현 통신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