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박지성, 이란戰 출격 귀국

이영표·차두리는 부상으로 출전못해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1호’박지성(24ㆍ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아드보카트호 합류를 위해 4일 귀국했다. 이 날 오전 네덜란드항공 KL865편으로 도착한 박지성은 지난 주말 풀햄 전에서 페널티킥 유도와 어시스트 2개로 팀의 3골을 모두 만들어내는 맹활약을 펼친 데 고무된 듯 밝은 모습이었다. 박지성은 ‘풀햄 전 직전에는 출전 시간이 짧아 들락날락하는 모습을 보였는데’라는 질문에 “잉글랜드 진출 이후 출전 시간에 대해서는 한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다”며 신경 쓰지 않겠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박지성은 이어 오는 12일 이란과 평가전을 갖는 대표팀에 대해 “아드보카트호가 처음 선을 보이는 만큼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