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정가브리핑] 정운찬 前서울대총장 "심대평과 만날 뜻 있다"

정운찬 전 서울대 총장은 26일 대전 서을 보궐선거에서 당선된 심대평 국민중심당 대표와 만날 뜻이 있음을 밝혔다. 정 전 총장은 “대학 선배이자 고향 선배인 심 대표가 당선돼 기분이 좋고 축하드린다”며 “아직 특별히 만날 계획은 없지만 기회가 된다면 만나겠다”고 말했다. 정 전 총장은 이어 “심 대표는 충남지사를 3번 하면서 충청도 경제를 많이 키웠고 재정상태를 많이 개선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개인적으로 그 분을 존경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 전 총장은 또 이번 재보선 결과로 범여권 통합 가능성이 높아진 게 아니냐는 질문에 “재보선 지역은 전국적으로 보면 극히 일부인데 확대 해석하는 것이 바람직한지 모르겠다”며 부정적 견해를 보였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