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동향

[서울경제TV] LS산전, 중소기업과 함께 스마트공장 시장 공략

자동화 솔루션이 적용된 LS산전 청주 1사업장 스마트 생산라인 모습 / 사진제공=LS산전
<BR>
<BR>자동화 솔루션이 적용된 LS산전 청주 1사업장 스마트 생산라인 모습 / 사진제공=LS산전




LS산전이 자동화 분야 중소기업들과 손잡고 스마트공장 구축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1일 밝혔다.

LS산전은 경기도 안양 LS타워 본사에서 자동화 분야 소프트웨어 전문 중소기업인 브레인넷(생산 관리), 이메인텍(설비 관리), 유디엠텍(공정 감시) 등 3개사와 ‘스마트공장 구축 사업 및 기술 협력’을 위한 상호협력(MOU)’을 각각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권봉현 LS산전 A&D 사업본부장(상무)과 이종태 브레인넷 대표, 권중근 이메인텍 대표, 왕지남 유지엠텍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향후 스마트 공장 구축 사업에서 협력 관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관련기사



이번 협약을 맺은 LS산전 등 4개 회사는 기술 협력은 물론 향후 스마트공장 구축 사업 신규 프로젝트 발주 시 포괄적 협력을 바탕으로 컨소시엄을 구성, 입찰에 참여하게 된다. LS산전 PLC(Programmable Logic Controller)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자동화 솔루션에 브레인넷의 MES(생산관리시스템; Manufacturing Execution System), 이메인텍의 설비 보전관리 시스템, 유디엠텍의 가상설비 제어 기술을 적용, 스마트 공장 운영을 최적화 하는 패키지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LS산전은 자사의 공정 자동화 핵심 솔루션인 PLC, 서보(SERVO), 인버터, HMI(Human Machine Interface)에 정보기술(ICT) 기반 공장 운영 정보화 시스템을 접목한 스마트공장 표준화 모델을 앞세워 현재 정부가 주도하고 있는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사업은 물론 대·중견기업 FA(공장자동화; Factory Automation) 시장을 집중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권봉현 LS산전 A&D 사업본부장은 “스마트공장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LS산전과 작지만 강한 중소기업이 협력해 관련 사업 경쟁력을 강화한 것”라며 “제조업 경쟁력 강화가 세계적 화두인 만큼 한국형 스마트공장 표준화 기술을 확보해 국내를 넘어 세계 시장으로도 동반 진출하는 모범사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csjung@sed.co.kr

정창신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