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금융 경제동향

광물자원공사 사장 김영민씨

20150129001127_0


한국광물자원공사 신임 사장으로 김영민(57·사진) 전 특허청장이 취임했다.

한국광물자원공사는 24일 강원도 원주혁신도시에 위치한 본사 대강당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김 전 청장이 제17대 사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김 신임 사장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제청으로 대통령의 재가를 받아 임명됐으며 임기는 이날부터 오는 2018년 11월23일까지다.

경북 상주 출신으로 경북대 행정학과를 졸업한 김 사장은 행시 25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산자부에서 반도체전기과장·기획예산담당관 등을 맡았으며 지난 2006년 특허청으로 옮겨 고객서비스본부장과 산업재산정책국장을 거쳐 특허청장을 지냈다.


관련기사



이상훈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