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태양의 후예’ 시청률 강세 속, 칸 필름마켓? “사실 무근”

‘태양의 후예’ 시청률 강세 속, 칸 필름마켓? “사실 무근”

‘태양의 후예’ 시청률 강세 속, 칸 필름마켓? “사실 무근”‘태양의 후예’ 시청률 강세 속, 칸 필름마켓? “사실 무근”





‘태양의 후예’ 시청률이 고공행진을 지속하고 있는 가운데 제작사인 NEW의 한 관계자가 8일 오전 “영화 버전 제작, 리메이크 등 다각도의 활용법을 논의 중”이라 밝혀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날 오전에는 ‘태양의 후예’가 종영과 동시에 2시간20여분 분량의 영화 버전으로 제작돼 5월 칸국제영화제 기간 중 열리는 칸필름마켓에 선보여질 것이라는 소문이 퍼졌다.


이에 대해 제작사 측은 “칸 필름마켓은 사실 무근”이라고 단언했다.

관련기사



앞서 ‘태양의 후예’는 지난 4일 프랑스 칸에서 열린 세계영상콘텐츠마켓 MIPTV(밉티비) 메인 상영관을 장식해 현지 바이어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또한 아시아와 유럽 등 32개국에 이미 판권이 팔렸으며 최근에는 중국판 리메이크 제작을 놓고 논의에 돌입하기도 했다.

한편 7일 오후 방송된 ‘태양의 후예’ 시청률은 전국 기준 33.0%를 기록, 전회보다 소폭 하락했으나 여전히 동시간대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사진=KBS2 ‘태양의 후예’ 방송화면 캡처]

장주영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