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비정상회담’ 한예리, 조곤조곤한 말솜씨와 상큼 매력으로 ‘관심 집중’

‘비정상회담’ 한예리, 조곤조곤한 말솜씨와 상큼 매력으로 ‘관심 집중’‘비정상회담’ 한예리, 조곤조곤한 말솜씨와 상큼 매력으로 ‘관심 집중’




‘비정상회담’ 한예리가 조곤조곤한 말솜씨와 상큼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25일 밤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는 ‘청춘시대’에 함께 출연 중인 한예리와 한승연이 한국 대표로 출연, ‘공유 경제’, ‘공유 문화’ 대해 각국의 대표들과 의견을 나눴다.

이날 각국 대표 멤버들의 의견을 주의 깊게 경청하던 한예리는 이들의 말 한 마디 한 마디에 깨알 같이 귀여운 리액션과 열띤 호응으로 방송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어 갈 뿐 아니라, 보다 적극적인 자세로 토론에 임하며 자신의 의견을 공유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했다.


이처럼 틈틈이 ‘공유 문화’에 대한 자신의 진솔한 의견과 경험담을 밝힌 한예리는 조곤조곤하고 차분한 말솜씨를 통해 또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따.

관련기사



또한 방송 말미 한예리는 “(비정상회담 멤버들이) 다양한 생각들을 갖고 계시고, 그 생각들이 굉장히 긍정적으로 다가와서 좋았다”라는 훈훈한 소감을 전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한예리가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며 매 순간 삶에 쫓기듯 버겁게 살아가는 ‘생계형 대학생’ 윤진명 역을 맡아 그늘진 20대 청춘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해내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고 있는 JTBC 드라마 ‘청춘시대’는 매주 금,토 저녁 8시 30분에 시청할 수 있다.

[출처=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김상민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