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스포츠 방송·연예

‘정오의 희망곡’ 선우선, 남다른 고양이 사랑 “고양이와 대화할 떈 목소리가 바뀐다”

‘정오의 희망곡’ 선우선, 남다른 고양이 사랑 “고양이와 대화할 떈 목소리가 바뀐다”‘정오의 희망곡’ 선우선, 남다른 고양이 사랑 “고양이와 대화할 떈 목소리가 바뀐다”




배우 선우선이 고양이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2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선우선이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선우선은 “고양이와 대화할 땐 목소리가 180도 바뀐다. 그게 고양이 언어다. 말끝의 억양이 올라가는 게 특징”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이어 선우선은 “애기들(고양이)이 하면 더 귀엽고 사랑스럽다”라며 “고양이 앞에 가면 목소리가 바뀐다. 사랑할 수밖에 없는 아이들”이라고 말했다.

[출처=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캡처]

김상민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