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현장] 원어스, “데뷔곡 ‘발키리’ 킬링포인트, 영화 ‘매트릭스’의 명장면 떠올라”

신인 보이그룹 원어스(ONEUS)가 데뷔곡 ‘발키리’ 의 킬링포인트를 공개했다.

9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원어스(ONEUS) 첫 번째 데뷔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RBW의 첫 보이그룹 원어스(ONEUS)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 2’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이건희, 여환웅과 JTBC ‘믹스나인’을 통해 주목받았던 서호(이건민), 레이븐(김영조)를 비롯해 이도, 시온이 소속된 6인조 보이그룹이다.

보이그룹 원어스(ONEUS) 레이븐, 서호, 이도, 건희, 환웅, 시온이 9일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 미디어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양문숙 기자


데뷔곡 ‘발키리’는 묵직한 기타 리프 사운드가 인상적인 노래로, 힙합적인 요소가 가미된 댄스곡이다. 북유럽 신화 속 존재인 ‘발키리’와 불빛을 ‘밝히리’라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아 판타지적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국내 대표 프로듀서 김도훈이 기획 단계부터 원어스의 데뷔 앨범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원어스의 맏형 RAVN(레이븐)은 데뷔 앨범임에도 타이틀곡 ‘발키리’의 작사와 수록곡 ‘HERO’의 작사, 작곡에 참여하며 프로듀싱 능력을 입증했다.

데뷔곡 ‘발키리’는 “넌 빛을 밝히리 함께 걸어갈래 이 거친 길” “넌 나의 태양 넌 나의 등불”이라는 로맨틱한 가사는 귀에 쏙 꽂히는 멜로디로 중독성이 넘친다. 또한 쟈니브로스 홍원기 감독이 ‘발키리’ 뮤직비디오의 메가폰을 잡아 원어스의 부드러우면서도 파워풀한 매력을 잘 담아냈다.

원어스 멤버들은 강렬한 전사들로 변신, ‘빛’과 함께 발키리를 찾아 발할라 궁전으로 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영화 ‘매트릭스’의 명장면을 연상케 하는 포인트 안무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멤버 건희는 “데뷔곡 ‘발키리’에선 발키리가 데려간 전사들이 칼을 휘두르는 모양을 확인할 수 있는데 이 지점이 킬링 포인트가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트리스’의 명장면을 연상시키는 퍼포먼스 속에서 다크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고 자신했다.

한편, 원어스는 오늘(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미니앨범 ‘LIGHT US(라이트 어스)’를 공개하며, 오후 8시 데뷔 콘서트 ‘MASTERPIECE’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한다.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