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방송

조우리, '바람이 분다' 미모의 톱스타로 특별 출연..질투 유발 비주얼

조우리의 ‘바람이 분다’ 특별 출연 인증샷이 공개됐다.

사진=키이스트


오늘 (5일) 오전 조우리의 소속사 키이스트가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극본 황주하, 연출 정정화, 김보경)에 톱스타 최승연 역으로 깜짝 등장한 조우리의 사진을 공개한 것.

관련기사



조우리는 ‘바람이 분다’ 대본을 들고서 부드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활짝 핀 꽃과 어우러진 조우리의 아름다운 미모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웨이브 헤어 스타일과 베이지 컬러의 벨티드 원피스로 차분하고 우아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모습.

조우리는 ‘바람이 분다’ 3, 4회에 광고주, 투자자들에게 사랑 받는 배우 최승연으로 등장했다. 최승연은 새로운 영화의 주인공으로 자신을 콕 집어 캐스팅한 영화제작사 CEO 브라이언 정(김성철 분)에게 이성적으로 어필해 손예림(김가은 분)의 질투를 자아냈다. 밀회 여행으로 열애 기사가 날뻔하자 자신에게 자기 관리하라며 냉철하게 이야기하는 브라이언 정에게 매력을 느끼고 호감을 보이기도.

극중 미모의 톱스타로 분한 조우리는 헬스장에서 몸매 관리를 하는 모습 등 질투를 부르는 비주얼로 시선을 끌었다. 그리고 자신의 감정을 당당하고 솔직하게 표현하는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냈다.

2018년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20대 주연 배우의 재목으로 가능성을 인정 받았던 조우리. ‘바람이 분다’에서의 짧은 등장에도 임팩트를 남겨 차기작에 대한 궁금증을 낳는다.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스타팀 김주희 기자 sestar@sedaily.com

이기사의 댓글(0)


더보기
더보기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