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정당·정책

민주 40.9% 한국 29.3%…격차 두자릿수 벌어져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

민주 3주째 40% 유지

한국 3개월만에 20%로



더불어민주당이 40.9%, 자유한국당이 29.3%의 지지율을 기록하며 양당 간 지지율 격차가 두자릿수 이상 벌어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2일 나왔다.

여론조사전문기관인 리얼미터가 지난 9일~11일 동안 전국 성인남녀 1,509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민주당은 지난주보다 0.9%포인트 오른 40.9%, 한국당은 2.1%포인트 내린 29.3%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민주당은 3주째 오름세로 40%선을 지속했고 한국당은 2주째 내리며 9월 1주차 이후 3개월여 만에 다시 20%선으로 내려앉았다.


민주당은 진보층, 60대 이상과 30대, 서울과 호남에서 상승한 반면, 보수층, 20대, 부산·울산·경남(PK)에서는 하락했다. 한국당은 진보층, 60대 이상과 20대, 50대, 서울과 호남, 충청권, 경기·인천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다. 보수층과 대구·경북(TK), 30대에서는 소폭 상승했다.



민주당은 진보층(61.9%→64.4%)에서, 한국당은 보수층(62.1%→64.3%)에서 각각 소폭 결집하며 양당의 핵심이념 결집도는 나란히 60%대 중반으로 상승했고, 중도층에서는 민주당(38.6%→38.9%)과 한국당(31.4%→31.0%) 모두 거의 변동이 없는 가운데 양당의 격차는 7.9%p로 집계됐다.

정의당은 0.3%p 내린 6.7%로 7% 선을 지키지 못했고, 바른미래당 역시 0.2%p 내린 4.7%로 3주째 4%대의 약세가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공화당은 0.2%p 오른 1.4%를 기록했고, 민주평화당 또한 0.3%p 내린 1.4%로 3주째 1%대에 머무른 것으로 조사됐다. 자세한 여론조사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고하면 된다.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부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남들이 가기 어려운 곳에 가고 듣기 어려운 이야기를 듣는 것, 기자의 특권이라 생각합니다.
부지런히 세상의 숨은 이야기들을 풀어내겠습니다. "
더보기

이기사의 댓글(0)




top버튼
팝업창 닫기

글자크기 설정

팝업창 닫기

공유하기